바로가기 메뉴


a

:정보센터:보도자료

보도자료

게시판 목록
대전마케팅공사, 대전국제와인페어 발전방안 정립
작성일 2018.02.09 조회수 51
파일첨부

대전마케팅공사, 대전국제와인페어 발전방안 정립

 

 

대전마케팅공사가 지난 2월 7일 대전컨벤션센터에서 대전마케팅공사 상임이사, 대전시 관광진흥과장을 비롯한 관광·축제·소믈리에·국산와인·수입와인 등 분야별 전문가 5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전국제와인페어 중장기 발전방안’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는 ‘2017 대전국제와인페어 주요 성과보고’, ‘대전국제와인페어 중장기 발전방안 토론’ 순으로 진행되었다. 
 
대전마케팅공사 전시전략팀장의 ‘2017 대전국제와인페어 주요 성과보고’에서는 ▲ 유료 입장객 및 수입증대, ▲ 전시 참가규모 확대, ▲ 지역 상권과의 성공적 제휴 마케팅, ▲ 117억원의 경제효과 등의 핵심 결과발표와 함께 ▲‘아시아와인컨퍼런스’ 프로그램의 2년 연속 문체부 지역특화 컨벤션 육성사업 선정, ▲ 2017 대전 기네스어워드 선정, ▲ 2018 문체부 문화관광육성축제 선정 등 지역 및 중앙정부에서 성장 가능성을 인정받은 한 해로 평가했다.
 
이어 진행된 “대전국제와인페어 중장기 발전방안”주제 토론 주요내용은 ▲ 예산 규모를 감안한 현실적 홍보전략 추진 및 대전 와인행사의 정체성과 비전 확보를 위한 주요 성과의 전파 및 지속적 설득  노력 등(단국 대학교 이희성 교수), ▲ 유럽 와인중심에서 제3세계 와인으로의 영역 확장, 중국 등 아시아 신흥 와인 강국과의 경쟁 우위 확보를 위한 비전제시 필요 등(경희대학교 고재윤 교수), ▲ 융복합 콘텐츠 개발, 지역사회의 지지기반 확보, 취약한 대중교통 접근성 한계 극복을 위한 행사 장소의 분산, 시민참여 프로그램의 확대 등(대전과학기술대학교 변상록 교수), ▲ 와인관련 콘텐츠와 한류가 연계된 프로그램 구현, 지역민(관련학과 대학생 등) 참여 확대, 음식관련 전문 기관과의 협업 등(광명시청 최정욱 주무관)▲ 해외 업체 대상 비즈니스 매칭 등 지원시스템 확대를 통한 한국 와인시장의 중요성 전파, 지역 레스토랑과 전시 참가업체와의 제휴를 통한 대전 전역의 행사장화 등(비니더스코리아 전재완 대표) ▲ 시민이 공감하고 시민의 삶 속에 녹아드는 행사로 발전, 2019 ‘대전 방문의 해’계기 확대 발전 전기 마련, 장기 로드맵 마련을 통한 지향점 확보 등(대전시 관광진흥과 이은학 과장)이다. 
 
간담회를 주재한 대전마케팅공사 강철구 상임이사는 “그간 지속적인 노력으로 대전국제와인페어는 대전을 대표하는 행사로서 적지 않은 성과가 있었다”며 “이번 발전방안 간담회에서 제시된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여 대전시와 협력, 대한민국을 넘어 아시아를 대표하는 와인 전문 박람회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8 대전국제와인페어는 8월 31부터 9월 2일까지 3일간 대전무역전시관에서 개최되며 기존에 엑스포과학공원 한빛탑광장에서 진행되었던 야외행사는 기념구역 개발 계획에 따라 엑스포시민광장으로 자리를 옮겨 다양한 문화공연 및 체험 프로그램으로 관람객을 맞이할 예정이다.

 

 

김정환 기자 / 브레이크뉴스


원문 보러가기 >> http://www.breaknews.com/sub_read.html?uid=559817§ion=sc2

이전글 이번 설엔 감, 사과, 오미자로 만든 한국와인 어때?
다음글 [해외 주류소식] LVMH, 2017년 와인·스피릿 성장 급등세
      
a